구/미/시/체/육/회

참 좋은 변화
행복한 구미!

구미시체육회

모든 시민이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는 스포츠환경을 조성합니다.

설립목적 및 연혁


본 회는 유도인의 저변확대 및 우수선수 확보, 경기력 향상, 질적 양적 확대 및 유도인의 총화단결을 목적으로 한다.

온몸을 사용하여 2명의 선수가 상대를 공격하거나 공격해오는 상대를 힘의 역학으로 허점을 찔러 승패를 겨루는 격투경기이다.

현대 유도는 IJF(International Judo Federation:국제유도연맹)의 정관 제1조 3항에 ‘The IJF recognizes Judo, as a system of physical and mental education created by Jigoro Kano, which also exist as a Olympic sport’라고 하여 가노 지고로[嘉納治五郞]에 의해 심신의 교육체계로 창안되었으며, 오늘날에는 올림픽종목으로 인정받고 있다.

국제적인 유도경기단체인 IJF는 1951년 유럽 13개국, 범아메리카 4개국, 오세아니아 1개국, 아시아 1개국 등 총 19개 회원국으로 결성되었다. 1999년 10월 현재 아프리카 40개국, 아시아 36개국, 유럽 50개국, 오세아니아 16개국, 아메리카 40개국 등 182개국의 회원국을 두고 있다.

한국 유도의 역사는 기록상 고구려 때로 거슬러 올라가지만, 조선 후기를 거치면서 소멸되었다. 한편 한국의 수박·권법을 전해 받은 일본은 16세기경 ‘유술(柔術)’이라는 특유의 무예를 형성하고 발전시켜 오늘날의 유도로 정착시켰다.

고종 때 ‘유술’이라는 말이 등장하였고, 1906년 우찌다 도장[內田道場]이 명치정(明治町:지금의 명동)에 일본식 건물의 공장을 이용하여 도장이 운영되었다. 한국인에 의한 최초의 유도 저서로는 유창호(柳昌浩)가 저술한《조선무도관유도대의(朝鮮武道館柔道大義)》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조선유도연맹은 1948년 10월 28일 정식으로 창설하였으며, 1950년 11월 KUA(Korea Judo Association:대한유도회)로 개칭하였다. 1945년 11월 30일 KSC(Korea Sports Council:대한체육회)에 가맹하였으며, 1956년 5월 IJF(International Judo Federation:국제유도연맹)에 가입하였고, 같은해 5월 JUA(Judo Union Asia:아시아유도연맹)에 가입하였다.

유도에서는 공격과 방어를 자유자재로 할 수 있는 자세를 취하는 방법인 자연체를 중요시하며, 상대의 강한 힘에 맞서서 저항하는 것이 아니라 그에 순응하면서 그 힘을 역이용하여 상대의 허점을 찔러 제압하는 것이 유도의 기본기술의 원리이다.

유도의 기술은 메치기·굳히기·급소찌르기의 3가지로 대별되는데, 그 가운데 급소찌르기는 위험한 기술이어서 경기에서는 제외되었다. 메치기는 상대편이 자세를 기울이면 기술을 걸어 어깨로 메치거나 쓰러뜨리는 방법으로, 유도에서 가장 중요한 기술이다.

각 기술을 세분하면, 손기술로는 띄어치기·업어치기·어깨로 메치기, 허리기술로는 허리띄기·허리후리기·허리채기, 발기술로는 모두걸기·발목받치기·허벅다리걸기, 메치기 기술로는 배대뒤치기·누우면서 던지기·안오금띄기·모로걸기·모로돌리기·모로띄기 등이 있다.

굳히기에는 누르기·조르기·꺾기의 3가지가 있다. 그 가운데 연습이나 경기에서는 상대를 쓰러뜨리고 위에서 눌러 일어나지 못하게 하는 누르기를 중심으로 연결하며, 손이나 팔뚝으로 상대의 목을 제압하는 조르기에는 외십자조르기·맨손조르기·안아조르기·죽지걸어조르기·역십자조르기가 있다.

또한 상대의 관절을 젖히거나 비트는 꺾기에는 팔얽어비틀기·가로누워팔꺾기·어깨대팔꺾기 등이 있다. 급소찌르기는 상대의 급소를 치거나 지르거나 차서 상대를 제압하는 기술이다. 이 기술은 위험하여 사람을 상대로 하지 않으며, 처음에는 허공을 지르거나 차거나 치다가 모래주머니 등을 이용하여 연습한다.

이밖에 중요한 기술의 하나로 자기 몸을 잘 보호할 수 있는 낙법이 있다. 낙법에는 후방낙법·측방낙법·전방낙법·전방회전낙법·장애물넘기낙법 등이 있으며, 충분히 연습을 한 다음 기술 수련에 임해야 한다.

경기 시간은 한 승부를 5분으로 하고 5분 이내에 승부가 없을 때는 1분간 휴식한 다음 5분간의 연장전에 들어간다. 승패는 3전 2승 중 1승부가 결정되고 2회전에서 5분이 경과하면 먼저 이긴 선수가 승자가 된다. 1 대 1 동점인 경우는 3회전에서 5분이 경과 후 무승부가 되면 체중이 가벼운 쪽이 승자가 된다.


임원 현황

준비중입니다...